본문바로가기

금산군정신건강복지센터

자살

홈 > 정신건강정보 > 자살

  • 원인
  • 자살은 한 가지 원인이 아닌 다양하고 복작합 원인적 요소가 있습니다.
  • 개인심리적 요인 중요한 목표의 실패에 따른 자책감이나 자기 처벌, 친구나 이성 등 인간관계의 실패, 그리고 자신에게 부당한 대우를 했다고 생각되는 가족이나 지인에 대한 보복적인 심리로 자살을 선택하기도 합니다. 그리고 주술이나 종교 등 비합리적인 신념에 의해 자살하기도 하고, 정신적 스트레스나 신체적 질환에 대한 탈출로 자살하기도 합니다. 성격적으로 완벽주의자이거나 충독적, 불안정한 사람, 자신을 드러내지 않는 내성적이고 온순한 성격도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.
    사회환경적 요인 가정폭력과 불화, 경제적 어려움과 상실감 등 가정문제로 인한 스트레스나 가족 또는 지인과의 불화, 입시나 승진 등 경쟁적 사회풍토 등도 원인이 됩니다.
    정신·병리적 요인 우울증, 조현병, 알코올 중독과 같은 정신적 문제와 자살시도의 과거력, 자살의 가족력 등 위험요인이 될 수 있습니다. 또한 만성신체질환으로 인한 스트레스나 어린시절의 신체적, 성적 학대를 받았던 경험도 자살위험성을 증가시키고 있습니다.
  • 위험징후
  • 죽고 싶다는 직접적 표현 (죽고 싶어 / 죽었으면 좋겠어 / 자살하는 사람의 심정을 알것 같아...)
  • 절망감과 죄책감의 표현 (난 아무 쓸모가 없어 / 내가 없어지는게 나아 / 내가 사라지면 해결될 거야...)
  • 감정의 변화 (모든게 귀찮아 / 너무 외로워 / 짜증나고 화가나 견딜 수가 없어 / 내가 너무 가치없는 사람같아...)
  • 신체적 불편함의 호소 (요즘 계속 잠을 못자 / 입맛도 없고 밥을 먹을 수 없어 / 이 아픔이 빨리 끝났으면 좋겠어...)
  • 집중력 저하 (요즘 일이 손에 잡히지 않아 / 공부(일)에 집중이 안돼...)
  • 자살을 준비하는 행동 (약을 사모으거나, 구체적 자살 방법을 알아보는 행위, 주변을 정리하고 선물을 나누어 줌)
  • 자해흔적 (손목 등 자해 상처)
  • 전에 없던 행동들 (알코올 사용의 갑작스런 증가, 우울증 관련 증상)
  • 일상 생활 능력의 저하 (지나친 피곤, 우울, 불안, 외모에 대한 관심 감소, 식욕과 체중의 변화)
  • 극심한 스트레스, 신체적 질환이나 장애, 가족이나 지인을 잃은 상실감
  • 돕는 방법
  • 비밀보장을 약속하지 않습니다.
    자살과 관련된 문제는 절대 비밀보장을 약속할 수 없으며, 반드시 그 사람을 도울 수 있는 가족과 자살예방 전문기관에 알려야 합니다.
  • 자살에 대해 직접적으로 물어봅니다.
    옳고 그름을 논쟁하지 말고, 직접적으로 자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물어보고 자살을 시도할 수 있는 도구나 상황을 제거하도록 합니다.
  • 적극적으로 경청하고 공감합니다.
    힘든 마음을 걱정하고 공감하는 자세로 들어주는 것이 중요하며, 자살을 생각하는 사람이 자신의 마음을 적절히 이야기할 수 있도록 편안하게 격려합니다.
  • 자살의 위험이 높다고 판단될 때는 혼자 두지 않습니다.
    자살의 위험성이 높다고 판단될 때에는 정신의료기관, 자살예방 전문기관에 도움을 요청합니다.
  • 당장 긴박한 위기 상황이라면!
    즉각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112와 119에 도움을 요청하고 이후 자살예방 전문기관에 도움을 요청하여 그 사람의 어려움을 도울 수 있도록 합니다.